Li Mirok

Lee Mirok: Amnokgang-eun Heureunda - Der Yalu fließt (Korean.)

압록강은 흐른다

Lee Mirok: Amnokgang-eun Heureunda - Der Yalu fließt (Korean.)
21,90 € *

inkl. MwSt. zzgl. Versandkosten

  • Art.Nr./ISBN: 9788952234100
  • Verlag: Salimbooks
  • Jahr: 2016
  • Seitenzahl: 263
  • Sprache: Korean
  • Medientyp: Buch

Auf Lager, Versandfertig in 1-2 Werktagen.

시대의 전환기, 인간적 고독과 역사적 시련을 뛰어넘으며 스스로의 바탕과 삶을 완성시킨 휴머니스트 이미륵의 자전 소설 의 출간 70주년을 맞아 펴낸 완역판이다. 이 작품은... mehr
Produktinformationen "Lee Mirok: Amnokgang-eun Heureunda - Der Yalu fließt (Korean.)"

시대의 전환기, 인간적 고독과 역사적 시련을 뛰어넘으며 스스로의 바탕과 삶을 완성시킨 휴머니스트 이미륵의 자전 소설 <압록강은 흐른다>의 출간 70주년을 맞아 펴낸 완역판이다. 이 작품은 한국의 아름다운 자연, 정서를 섬세하게 그려 교과서에 수록된 것은 물론 독일에서도 재출간되었다. 이미륵은 이 땅의 안온한 자연과 온화한 사람들의 모습을 절제된 언어로 담아냈다.

그리하여 독일에서 출간 당시 100여 편이 넘는 서평을 통해, 독자들에게 ‘아름다운 휴식 시간’을 선사해 준 것에 대한 감사와 ‘아이들이나 어른이 똑같이 매료’되며 그들의 ‘영혼을 일깨운다’는 내용의 찬사를 받았다. 또한 작품 속의, 여러 종교와 철학이 융합을 이룬 한국의 정신문화에 많은 사람이 매혹되었고 평온함, 사람과 사람 사이의 진실성과 신뢰감을 느꼈다. 출간 당시는 물론 여전히 <압록강은 흐른다>가 사랑 받고, 독일 여러 주의 교과서에 수록된 이유일 것이다.

또한 한국에서는 문학성은 물론, 개화기부터 일제치하와 민족의 망명 과정까지를 다룬 한국 근현대사의 귀중한 자료로서 큰 의미가 있다. 특히 이번 번역은 ‘사단법인 이미륵박사 기념 사업회’의 회장이자, 지은이의 삶과 문학을 오래도록 연구하여 평전까지 집필한 박균 선생이 직접 옮기어 더욱 깊이 있게 다가온다.

Weiterführende Links zu "Lee Mirok: Amnokgang-eun Heureunda - Der Yalu fließt (Korean.)"
Unser Kommentar zu "Lee Mirok: Amnokgang-eun Heureunda - Der Yalu fließt (Korean.)"
Salimbooks
Bewertungen lesen, schreiben und diskutieren... mehr
Kundenbewertungen für "Lee Mirok: Amnokgang-eun Heureunda - Der Yalu fließt (Korean.)"
Bewertung schreiben
Bewertungen werden nach Überprüfung freigeschaltet.
Bitte geben Sie die Zeichenfolge in das nachfolgende Textfeld ein.

Die mit einem * markierten Felder sind Pflichtfelder.

Zuletzt angeseh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