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ücher in koreanischer Sprache

Hier finden Sie eine Auswahl koreanischer Bücher, sowohl Originalausgaben als auch Übersetzungen westlicher Literatur.

Bitte kontaktieren Sie uns, wenn Sie etwas Bestimmtes suchen. Gerne besorgen wir jeden lieferbaren Titel aus Korea.

 

 

Hier finden Sie eine Auswahl koreanischer Bücher, sowohl Originalausgaben als auch Übersetzungen westlicher Literatur. Bitte kontaktieren Sie uns, wenn Sie etwas Bestimmtes suchen. Gerne... mehr erfahren »
Fenster schließen
Bücher in koreanischer Sprache

Hier finden Sie eine Auswahl koreanischer Bücher, sowohl Originalausgaben als auch Übersetzungen westlicher Literatur.

Bitte kontaktieren Sie uns, wenn Sie etwas Bestimmtes suchen. Gerne besorgen wir jeden lieferbaren Titel aus Korea.

 

 

Filter schließen
 
  •  
  •  
  •  
  •  
  •  
  •  
  •  
von bis
31 von 43
Für die Filterung wurden keine Ergebnisse gefunden!
True Beauty 10 (Yeoshingangrim)
True Beauty 10 (Yeoshingangrim)
27,90 € *
Learning Korean with Hanja 1
Learning Korean with Hanja 1
한국어의 약 70퍼센트는 한자 어휘로 이루어져 있기 때문에 한국어 학습에 있어 한자에 대한 이해는 필수적이다. 는 한자를 알고, 한자 어휘의 뜻을 이해하여 한국어 학습에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만들어진 한자 교재이다. 한자를 알면 한자 어휘를 쉽게 이해할 수 있고 동일한 한자를 포함하는 많은 한자 어휘의 의미를 이해할 수 있어서 한국어 어휘력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이다. 이러한 어휘력 향상은 한국어 읽기와 듣기의 이해...
17,90 € * 19,90 € *
Kim Un-Su: Jab (korean.)
Kim Un-Su: Jab (korean.)
웃기고 슬픈 현실, 김언수의 블랙 유머가 펼쳐진다! 문학동네소설상 수상작 《캐비닛》, 《설계자들》의 저자 김언수의 소설집 『잽』. 화자의 나이 순서대로 묶여 있는 아홉 편의 단편은 삶의 단면을 직접적으로 끌어와 현실 밀착형의 이야기로 풀어냈다. 현대인들의 불안과 소외, 권태와 피로 등을 가감 없이 드러내 공감을 자아내고 있다. 학교에 적응하지 못하는 남고생, 자기가 열고 들어온 금고에 갇힌 금고털이, 꿈도 희망도 없는...
24,90 € *
Franz Eckert - Komponist
Franz Eckert - Komponist
대한제국 애국가를 만든 프란츠 에케르트의 생애와 활동을 조명 『프란츠 에케르트』. 프로이센 출신의 지휘자인 프란츠 에케르트는 19세기 말부터 20세기 초까지 한국과 일본에 독일 취주악을 전수한 개척자이자 독일 문화를 먼 동양에 전해준 중요한 인물 중 한 명이다. 그는 해군 군악대원으로 활동하다 주일 독일명예영사의 알선으로 일본으로 가서 일본 국가인‘기미가요’의 작곡 선정위원이 되었고, 1901년 대한제국 정부의 초청으로...
49,90 € *
Pak Kyeongni 박경리: Toji 토지 - Vol. 1 of 20
Pak Kyeongni 박경리: Toji 토지 - Vol. 1 of 20
작가 박경리의 생생한 육성이 살아 있는 결정판! 한국문학사의 기념비적인 작품으로 꼽히는 박경리의 대하소설 『토지』 제1권. 출간 이후 43년 동안 연재와 출판을 거듭하며 와전되거나 훼손되었던 작가의 원래 의도를 복원한 판본이다. 토지 편찬위원회가 2002년부터 2012년 현재까지 정본작업을 진행한 정황을 토대로, 가장 신뢰할 수 있는 판본은 ‘연재본’이라는 작가의 평소 주장을 반영해 연재본을 저본으로 했다. 1969년에서...
27,90 € *
Elisa Shua Dusapin: Sokchoeseo-eui gyeoul (Ein Winter in Sokcho)
Elisa Shua Dusapin: Sokchoeseo-eui gyeoul (Ein...
『속초에서의 겨울』은 몸과 가장 가까운 소설, 섬세한 에로티즘을 보여주는 소설, 경계에 서 있는 소설이다. 소설의 무대는 북한과의 경계에 위치한 항구도시 속초다. 유럽에 한 번도 가본 적 없는 혼혈의 젊은 여인과 고향 노르망디에서 멀리 떨어진 곳으로 영감을 찾으러 온 만화가의 만남. 차가운 속초 바다 포말 위에 떨어져 녹아드는 눈송이처럼 섬세한 감각으로 직조된 이 소설은 보기 드문 독창성과 풍요로움의 세계로 독자를 이끌며...
26,90 € *
Rosen: We Are Going On A Bearhunt
Rosen: We Are Going On A Bearhunt
26,90 € * 29,90 € *
K-Fiction 05: Choi Min-woo: Dishonored
K-Fiction 05: Choi Min-woo: Dishonored
「K-픽션」다섯 번째 작품『이베리아의 전갈』. 평생을 회사(국가정보기관)에서 무탈하게 근무하여 해외 지부의 책임자로 평화로운 퇴직만이 남아 있는 상황에서 전임 지부장에게 모욕을 당한 후, 회사와 정면으로 맞선 옐로, 그런 옐로를 감시하며 암살을 꾀하는 브라운과 블랙. 갈수록 공고해지고 감시와 통제가 일상화된 우리 사회의 시스템에서 우리는 진정 자유로운가를 묻는 작품이다. Contents: 아메리카의 전갈...
19,90 € *
K-Fiction 09: Geum Hee: Ok-wa
K-Fiction 09: Geum Hee: Ok-wa
일상의 흔들림, 그 흔들림을 포착한, 이 시대 가장 젊은 이야기들『옥화(Ok-hwa)』. 현대 사회의 변화의 흐름이 그 어느 때보다도 빠른 ‘지금’을 살아가는 현대인들의 모습을 담고 있다는 점에서 차별화되는 《K-픽션》의 아홉 번째 작품이다. 조선족 작가 금희는 「옥화」를 통해 탈북자와 조선족 사이의 공통점과 차이점을 섬세하게 구분하며 한국소설에 빈 칸으로 남아 있던 많은 부분을 채워주고 있다. Contents 옥화...
19,90 € *
K-Fiction 06: Hwang Jung-Eun: Kong's Garden
K-Fiction 06: Hwang Jung-Eun: Kong's Garden
『양의 미래(Kong’s Garden)』는 어려운 가정환경으로 어릴 적부터 늘 알바를 해온 ‘나’가 실종사건의 마지막 목격자가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았다. 황정은 작가 특유의 담담한 필치는 주인공이 느껴야 할 슬픔이나 억울함을 독자가 대신 느끼게 하며 작품 속 깊이 독자를 끌어당긴다. 가장 자주 펼쳐본 것은 서른다섯 나이에 강에 투신해 목숨을 끊은 소설가의 단편들이었다. 여러 소설가의 단편을 모은 책 안에 그...
19,90 € *
K-Fiction 08: Eong Kwan: Homecoming
K-Fiction 08: Eong Kwan: Homecoming
한국의 미래사회를 배경으로 한 천명관의 소설 『퇴근(Homecoming)』. 현대 사회의 변화의 흐름이 그 어느 때보다도 빠른 ‘지금’을 살아가는 현대인들의 모습을 담고 있다는 점에서 차별화되는 「K-Fiction Series」의 여덟 번째 작품이다. 10%의 슈퍼리치들이 모든 것을 소유하고 ‘담요’라 불리는 90%의 실업자들은 ‘일’과 거기에 부수된 일상, 존엄 등에서 제외된 채 정부에서 나눠주는 바우처를 받아 최소한의...
19,90 € *
K-Fiction 30: Seo Su-Jin: Gold Rush
K-Fiction 30: Seo Su-Jin: Gold Rush
나는 이 소설을 읽는 당신이 슬퍼하기를 바란다. 뒤뜰을 가꾸는 서인의 뒷모습을, 캥거루를 타이어 레버로 내리치는 진우의 뒷모습을 오랫동안 바라봐주기를 바란다. 지나가버린 사랑을 온 힘을다해 움켜쥐고 있는 이들을 안쓰럽게 여겨주기를 바란다. 우리가 사랑을 포기하지 않음으로써 언젠가는 사랑에 다가갈 수도 있지 않겠냐고 말해주기를 바란다. I hope you feel grieved while reading the story....
20,90 € *
31 von 43
Zuletzt angesehen